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08.02.20 17:35

해군 해난구조대(SSU) 혹한기 내한훈련 실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극한의 수중 적응훈련으로 해난 구조능력 극대화

강원도 화천군 북한강 상류 골재 채취장에서 기상악화로 침몰한 85톤급 모래 준설선(합천호)을 성공적으로 부양시켜 냄으로써 또 한번의 뛰어난 해상재난 구조능력을 과시한 바 있는 해군 해난구조대(Ship Salvage Unit)가 지난 1월 24일 진해만 일대에서 겨울바다를 이기는 특수훈련을 실시했다.

심해 잠수사 140여명이 참가한 이번 훈련은 겨울철 냉해에서의 수중 적응 및 극복 훈련을 통해 강인한 체력과 정신력을 배양함으로써 동계 최고도의 해난 구조 능력을 완비하기 위해 실시되었다.

1주일에 걸쳐 진행된 이번 훈련은 체력 향상을 위한 장거리 구보와 해난구조대가 자체 창안한‘SSU 특수체조’등 강도 높은 체력훈련을 시작으로 혹한의 수중 적응을 위한 맨몸 수영, Mask(수경)와 Fin(오리발)을 착용한 해상 수영훈련을 거쳐 수중호흡장치(SCUBA : Self-Contained Underwater Breathing Apparatus)를 이용한 본격적인 수중탐색 훈련으로 진행되었다.

특히 수중탐색 훈련의 경우 훈련 강도를 높이기 위해 심해잠수사들은 해수 온도 13°C 이하에서 착용하는 Dry Suit 대신 냉해의 수온이 그대로 전달되는 Wet Suit를 착용하여 훈련의 효과를 높이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Trackback 1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